평일에는 연구원으로 일을 하고 주말에는 배낭과 카메라를 들고 자연을 기록하러 다니는 여행가이자 백패커 Flutterer_camper 님이 직접 방문하신 백패킹 명소를 소개합니다.
SPOT BY 이삼민
Flutterer_camper

드넓은 초원에서의 은빛 억새 물결을 품은

하태도

전라남도 신안군 흑산면 태도리

하태도는 목포에서 남서쪽으로 120km 정도 떨어져 있는 쉽게 접근하기 어려운 섬으로 목포여객터미널에서 출발하는 쾌속선을 타고 비금도, 흑산도, 상태도를 거쳐서 4시간 정도 이동해야 도착할 수 있는 매우 긴 여정의 섬이죠.

선착장에 내리자마자 섬 끝부분이 돌출부가 특이하게 길게 뻗어 있어요😊 그쪽을 향해 데크길을 따라 쭈욱~ 올라가게 된다면 올망졸망한 봉우리들이 펼쳐지며 가을 특유의 억새 초원과 바위 절벽으로 이루어진 능선을 마주하게 될거에요. 감히 제가 다녀온 섬 중에서는 넘버원의 조망이었기에 완전 강력 추천해 드립니다👍!!

역동적인 운해를 마주할 수 있는

장령산 전망대

충북 옥천군 옥천읍 삼청2길 400

여름이 지나고 가을이 찾아오는 시점에 큰 일교차와 습도가 받쳐준다면 강이나 호수, 저수지 주변에서 멋진 운해를 볼 수 있죠.

대전광역시 옆에 있는 충북 옥천군의 장령산은 운해 일출로 출사 다니시는 분들에게도 매우 유명한 곳이랍니다😊
저 또한 여기를 3번 다녀왔는데 모두 쓰나미처럼 밀려오는 운해바다를 맞이할 수 있었죠~!
더불어, 그 운해가 감쪽같이 사라진 이후에는 단풍이 물든 산세 사이로 붉은 일출과 빛내림을 감상하실 수 있을 것이에요.

충주호 일출 & 뷰맛집

계명산

계명산등산로주차장(충청북도 충주시 안림동 1)

충주에 자리 잡고 있는 계명산은 해발 774m 비교적 난이도가 있는 산이에요. 등산 초반에 다소 급경사 구간이 있어 쪼~~~꼼 힘들고 거칠지만, 이 구간만 이겨낸다면 그 후 오르락내리락하는 능선을 즐기면서 정상에 도착하시게 될 거예요.

정상에 도착하여 건너편 멀찍이 바라보이는 산세도 매우 일품이지만, 굽이굽이 펼쳐져 있는 충주호와 어우러진 풍광이 매우 끝내줘요.

무엇보다 텐트 안에서 억새 사이로 충주호를 바라보며 뜨거운 일출을 함께할 수 있기에 가을의 스팟으로 추천해 드리고 싶네요:0 (운해도 매우 자주 피어나는 곳이기에 기상 현황 체크 추천!!)

[와이아웃.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