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심을 떠나 여유롭게 차박을 즐기다가 문득 하늘을 바라봤을 때 쏟아지는 별을 보며 힐링하는 순간을 선물해 드리고자, 편안하게 즐기는 차박 스팟이자 별멍을 함께할 수 있는 장소를 준비했습니다.
더 또렷하게 별을 보고 싶으시다면, 보름달이 아닌 맑은 날 소중한 사람과 함께 떠나보세요
와이아웃
아웃도어 미디어 플랫폼